Q&A

고객센터

  • 고객센터
  • Q&A

    "인간의 수백배"···땅 속 깊은곳 엄청난 생명체의 정체

    페이지 정보

    작성자 성요나1 작성일19-02-12 10:07 조회0회 댓글0건

    본문

    "인간의 수백배"···땅 속 깊은곳 엄청난 생명체의 정체

    지구 땅 속 깊은 곳에 인간 생명체 전체를 합친 것의 수백 배에 달하는 양의 생명체가 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발견은 지구 생명체에 대한 기존 인식을 깰 뿐만 아니라 다른 혹성에도 유사 생명체가 있을 수 있다는 것을 시사한다. 
      
    미 CNN 방송은 11일(현지시간) 거의 살아있지 않은 형태의 생명체인 '좀비 박테리아'를 비롯해 엄청난 규모의 생명체가 지구 땅 속에 있다는 것을 과학자들이 발견했다고 보도했다. 이 매체는 "과학자들이 이번 발견을 통해 극한 상황에서의 생명의 탄생과 생존, 복제에 대한 여러 의문을 제기하고 있다"고 전했다.  
      
    심층탄소관찰(DCO)는 이날 생명주기가 수백만년까지에 달하는 다양한 형태의 생명체가 있는 '지하 갈라파고스'를 발견했다고 발표했다. DCO는 2009년 설립된 국제연구단체로 전 세계 수백 곳에서 지구의 활동을 조사하고 있다.   
      
    로버트 헤이즌 DCO 집행이사는 "놀라운 발견"이라면서 "지금까지 우리가 몰랐던 새로운 생명체의 예기치 못한 모습을 알게 됐다"고 강조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과학자들은 지난 10여년간 첨단 기술을 이용해 땅 속 5km 이상 깊은 곳에 있는 대륙내 광산과 해저면으로부터 2.5km 넘게 파들어가 미생물 표본을 채취했다. 발견된 생명체들은 수백만종에 달하는 박테리아와 아키온(세포핵이 없는 미생물), 진핵생물(세포핵·세포벽이 있는 미생물 또는 유기체) 등이다. 이들 종의 숫자는 지표면 생물보다 많다.   
      
    현재 지구상 박테리아와 아키온의 70% 가량이 지하에 사는 것으로 여겨지고 있다. 지구 땅 속 깊은 곳에 서식하는 생명체 총 부피는 23억㎦에 달해 지구 전체 바다 부피의 거의 두배에 이른다는 것이다.   
      
    보고서는 "지하 깊은 곳에 있는 미생물은 생명주기가 지질학적 주기에 가까운 것 등을 포함해 매우 다양하다"며 "어떤 경우 바위로부터 에너지를 흡수하는 것 이상의 섭생을 하지 않는 경우도 있다"고 밝혔다.   
      
    미치 소긴 DCO 공동의장은 "지하 깊은 곳을 탐사하는 것은 아마존 밀림을 탐사하는 것과 같다"며 "놀라울 정도로 많은 새로운 유기체가 있다"고 말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